본문바로가기

글로벌 링크

문경시의회 의원 사진

자유게시판

홈으로 참여마당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글보기, 각항목은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첨부파일, 내용으로 구분됨
[단독]문경시 실내체육관, 막 구조물 지붕 흉물로 변해
작성자 권○○ 작성일 2023-08-02 18:11:32 조회수 145
단독[뉴스메타=서상천 기자]문경시가 막구조물로 지어 사용하고 있는 실내체육관이 보기 민망할 정도로 흉물스럽게 변해가고 있어 시급한 대책이 필요하다는 지적이다.

 

모전동에 위치한 실내체육관은 시가 2009년 20억원의 예산을 들여 철재 강판으로 돼 있던 지붕을 철거하고 막구조물로 새롭게 시공해 현재까지 사용하고 있다.

 

하지만 체육관을 준공해 사용한 지 10여 년 만인 지난 2010년경부터 체육관 지붕을 덮기 위해 사용된 강관(쇠기둥) 부식이 시작되면서 녹물이 배어 나오기 시작해 불과 2~3년 만에 지붕 전체가 검붉은 녹물로 인해 흉물스럽게 변하기 시작했다.

 

문경 실내체육관은 지붕 면적이 약2,300㎡ 이르는 대형 건물로 쇠기둥의 부식으로 하루가 다르게 흉물스럽게 변해가고 있지만 지붕의 높이와 방대한 면적 때문에 수 억원의 예산을 들여도 보수하기가 쉽지 않다고 전문가들은 설명하고 있다.

 

실내체육관은 7만여 명의 문경시민 누구나 사용할 수 있는 시설이기도 하지만 경북의 크고 작은 스포츠 대회가 열리면, 이곳을 이용하는 사용자들에겐 문경시의 얼굴이기도 하다.

 

또한 실내체육관 옆에 지어진 테니스장도 막구조물로 지어져 부식이 함께 일어나고 있는 것으로 취재 결과 확인됐다. 테니스장 지붕의 면적은 실내체육관 보다 약 4배나 큰 대형 구조물로 지어져 있어 앞으로 부식이 심해질 경우, 보수에 수 십억원의 예산이 투입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대해 문경시 새마을체육과 관계자는 “보수 예산이 많이 들어갈 것으로 판단돼 국비 등 예산 확보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구미에서 문경 체육관을 찾은 체육인 A씨는 “차를 타고 오면서 자연스럽게 체육관 지붕을 쳐다보는데 하얀 지붕 색깔이 붉은 녹물 때문에 흉물스럽게 보였다”며 안타까워 했다.

 

문경 시민 이 모(점촌동 47세)씨는 “막구조물 건물이 부식되기 시작하면서 추가로 들어가는 시민 혈세는 누가 책임지느냐. 시설물을 설계할 때 좀 더 신중한 검토가 필요해 보인다”며 “한 치 앞도 내다보지 못하는 공무원들의 안일한 행정이 문제다”고 꼬집었다.

 

한편 현재 건립되고 있는 문경 씨름장 또한 막구조물로 설계가 돼, 체육인들로부터 좀 더 효율적인 시설물의 필요성이 제기되고 있다. 

 
출처: [단독]문경시 실내체육관, 막 구조물 지붕 흉물로 변해 - 뉴스메타 - http://www.xn--vg1bj3mnoh38o.com/691495
이전글, 다음글, 각 항목은 이전글, 다음글 제목을 보여줍니다.
다음글 2023 의성군 일자리박람회
이전글 2023 경상북도 Job 매칭데이

문경시의회 의원프로필

홍길동

학력사항 및 경력사항

<학력사항>
<경력사항>


주소 및 연락처, 저작권정보